Slide 있는 것은 잘 보존하고
필요하면 잘 채취하고
이식은 세밀하게
keyboard_arrow_down

Slide 잔머리 이식(벨루스 모발이식) 여성헤어라인의 핵심, 잔머리 이식

Natural hairline, Got a dignity

1 윤헤어라인에서는 오랫동안, 아니 시작부터 비절개에 대한 고집과 연구를 통해서
끊임없이 비절개를 발전시켜왔습니다.
여성 헤어라인 특히 아시아 여성의 모발이식이 만족할 만한 결과를 보여주기 시작한 지는 10년이 채 되지 않습니다. 특히 디자인 부분에서의 여러가지 논쟁과 디테일한 작업에 대한 연구 발표가 시작되면서 대두된 한 가지 더 극복해야 할 과제가 바로 가는 모발(thin hair)의 채취와 이식이었습니다.
윤헤어라인 재수술팀을 찾아오신 많은 여성분들이 어색한 디자인과 함께 가장 많이 호소하는 개선점으로 가는 모발(thin hair)이 없다는 것입니다.

처음 병원에서 가는 모발(thin hair)을 이용하여 심는 것보다 ‘띄엄띄엄’ 또는 ‘흩어 뿌리듯이’ 심어서 자연스럽게 해주겠다는 말을 듣고 수술을 결심했지만, 수술 후 결과는 가는 모발이 아니라 밀도가 떨어지거나 두꺼운 모발이 구성한 어색함을 마주합니다.

윤헤어라인은 잔머리 이식에 대한 자부심으로 많은 고난도 재수술의 어색함을 자연스러움으로 바꾸고 있습니다.


**잔머리 혹은 가는머리는 사람마다 보유한 편차가 있습니다.
상담시, 의료진과의 상담으로 이식 여부가 판단됩니다.
잔머리 이식에 대한 자부심
2 윤헤어라인에서는 오랫동안, 아니 시작부터 비절개에 대한 고집과 연구를 통해서
끊임없이 비절개를 발전시켜왔습니다.
대부분의 경우, 가는 모발이 어떤 정도의 굵기를 가진 모발인지조차 판단하지 못하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대개 채취한 모낭의 분리가 끝난 후, 모발이 1개인 모낭 중에서 조금 가늘어 보이는 것을 따로 모아서 가는 모발이라 생각하고 이식하는 것이 그나마 나은 경우인 것이 현실입니다. 수술팀의 경험이 부족하거나 엉성한 분리 과정을 거치면, 가는 모발을 채취하는 것도 어렵지만 힘들게 채취한 모낭군에서 가는 모발을 따로 뽑아 내는 것은 더욱 불가능합니다.

가는 모발을 채취-분리하여 적절한 위치에 이식하는 과정을 정확히 해내려면, 처음부터 분리팀과 채취팀이 함께 채취한 모낭 중에서 가는 모발을 선별-분리하고, 일정부분 두꺼운 모낭을 어느정도 희생(planned sacrifice)시킬지를 정하는 매우 정교한 과정이 필수입니다.

그래서 처음부터 가는 모발의 필요량과 이식 위치를 정확하게 계산해야 합니다.
여성헤어라인의 핵심, 잔머리 이식
3 윤헤어라인에서는 오랫동안, 아니 시작부터 비절개에 대한 고집과 연구를 통해서
끊임없이 비절개를 발전시켜왔습니다.
가는 모발이 이식되긴 했지만 어색함에 찾아오는 경우도 꽤 있습니다.
왜 그럴까요?

잔머리 이식은 잔머리 채취도 중요하지만, 잔머리 이식의 기술과 경험/노하우들이 합쳐져서 완성합니다.

잔머리를 심었는데도 어색한 경우에는, 직경이 가는 모발이 기존의 모발과 어울리지 않는 각도로 이식된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더 자세히 보면, 이식과정에서 식모기에 의해 기존의 가는 모발이 손상되어 없어지고, 그 자리를 이식 모낭이 대신 차지하면서 이식 모낭 앞 부분의 기존 잔털과 전혀 어울리지 못하게 되고, 이식된 모낭으로 이루어진 선(line)이 생기게 되는 것입니다.
가는 모발 이식은 채취할 모낭을 탐색-성공적으로 채취하는 것뿐만 아니라 기존 모발과 잘 어울리는 적절한 곳에 포지셔닝하는 기술의 구현이 필수적입니다.
잔머리 이식의 경험과 노하우
4 윤헤어라인에서는 오랫동안, 아니 시작부터 비절개에 대한 고집과 연구를 통해서
끊임없이 비절개를 발전시켜왔습니다.
가는 모발 이식에 대한 논쟁 양상은 비절개 모발이식 등장 초기와 비슷합니다.
수준 높은 노하우가 필요한 비절개이식 수술이 불가했던 당시, 헤어라인수술은 절개로만 가능하다고 설명하는 병원들이 많았지만, 지금은 비절개이식이 여성 헤어라인의 핵심이 됐습니다.

가는 모발은 이식 후 몇 달 지나면 없어진다는 말도 있지만, 이는 일부 비전문의 또는 남성모발이식 클리닉 등에서 수술 전 고객의 기대치를 낮추고 책임을 회피하기 위한 핑계이자, 또 가는 모발과 일반 모발의 이식 후 성장주기를 잘 모르는 대중을 유혹하는 무책임이라고 생각합니다.
가는 모발은 일반 모발에 비해 성장이 오히려 늦은 경우가 많아서 굵기가 굵은 종말모(terminal hair)보다 늦게 자라는 것을 종종 관찰되기도 하는 등, 가는 모발만의 특성들을 충분히 이해해야 가는 모발을 제대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가는 모발은 자연스러움, 그래서 여성 헤어라인의 핵심입니다.
가는 모발(thin hair)이식에 대한 논란
5 윤헤어라인에서는 오랫동안, 아니 시작부터 비절개에 대한 고집과 연구를 통해서
끊임없이 비절개를 발전시켜왔습니다.
2009년도부터 아시아 여성헤어라인 디자인 연구와 더불어 가는 모발(thin hair) 채취 및 이식을 연구하고 학회에 보고하는 역할을 윤헤어라인이 전담하고 있습니다.

처음부터 가는 모발 이식이 가능했던 것은 아니었습니다.
가는 모발 이식을 위해서는 모발이식의 전 과정에서 가는 모발을 위한 고민을 해야 합니다.
단순히 채취한 모발을 모낭단위로 분리하는 과정부터 다시 점검하고, 혹시 놓친 모낭이 있지는 않은지, 아니면 일반적인 직경의 모발이 가늘게 자라는 경우를 잘 관찰하고 왜 그런지를 끊임없이 연구하고 실제 수술에 적용해 온 끝에 오늘날에 이르렀습니다.

가는 모발을 이식할 때, 일반적인 직경을 가진 종말모(terminal hair)보다 신경써야 하는 포인트가 무엇인지를 수 많은 수술 증례로 알고 있고, 안정적으로 구현하는 노하우를 윤헤어라인은 독보적으로 보유하고 있습니다.
세계가 인정한 윤헤어라인 가는 모발
6 윤헤어라인에서는 오랫동안, 아니 시작부터 비절개에 대한 고집과 연구를 통해서
끊임없이 비절개를 발전시켜왔습니다.
디자인 상담 때는 단순히 동그랗게 디자인해놓고, 수술할 때 즉흥적으로 자연스럽게 디자인을 추가하여 수술한다는 것은 상당히 위험합니다.
수술을 처음 디자인할 때부터 어디서 어떻게 얼마나 채취할 지, 실제로 분리하는 과정에서 일반적인 모발직경을 가진 종말모를 어느 정도 희생할 것인지 등을 미리 철저하게 계산하고 수술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단순히 가는 모발을 잘 분리해서 심겠다는 다짐은 이루어지기 어려운 약속입니다.

윤헤어라인은 primary session(처음 수술하는 헤어라인 사례자)뿐 아니라 수많은revision hairline(재교정 또는 재수술 사례)를 통해 보유하고 있는 풍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가는 모발이식을 안정적으로 시행하고, 또 수술 전에 자세히 설명하고 있습니다.

윤헤어라인의 잔머리 이식은 세계에서도 인정하고 있는 진짜입니다.
디자인을 완성하는 가는 모발(thin hair) 이식

YOONHAIRLINE in beauty life

REAL STORY